2021.08.15 (일)

  • 맑음동두천 20.8℃
  • 구름조금강릉 21.1℃
  • 구름많음서울 23.6℃
  • 구름조금대전 23.4℃
  • 구름많음대구 21.4℃
  • 구름많음울산 22.2℃
  • 구름많음광주 23.6℃
  • 구름많음부산 22.8℃
  • 구름조금고창 21.3℃
  • 구름많음제주 23.3℃
  • 구름많음강화 21.9℃
  • 구름조금보은 21.3℃
  • 구름많음금산 21.0℃
  • 구름많음강진군 20.6℃
  • 구름많음경주시 21.6℃
  • 구름조금거제 21.4℃
기상청 제공

한우 DNA시료 5만7천여점 확보…“축산발전 활용”

축산과학원·축평원 업무협약…매년 보존기간 완료 시료 기탁 받기로

URL복사

 

국립축산과학원은 축산물품질평가원(축평원)으로부터 한우 디엔에이(DNA) 시료 5만7000여 점을 지난달 21일 인수했다고 밝혔다.


축평원은 가축의 생산부터 판매까지의 유통과정을 기록‧관리하는 축산물이력제 운영에 필요한 동일성 검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검사에 사용되는 한우 디엔에이(DNA) 시료를 2년간 보관·관리하고 있다. 

 

지난해 5월, 국립축산과학원은 축평원과 업무협약을 맺고 보존기간이 만료된 시료를 축산연구에 활용키로 했다. 

 

국가 생명연구자원 축산분야 중앙은행으로 지정돼 있는 국립축산과학원 가축유전자원센터(경남 함양)는 2014년부터 2018년까지 5년 동안 생산된 한우 디엔에이(DNA) 시료 5만7000여 점에 대한 보관을 완료했다.

 

국립축산과학원은 매년 보존기간이 완료된 시료를 축평원으로부터 기탁받을 예정이다. 
한우 디엔에이(DNA) 시료는 개체별 이력번호, 출생일, 성별 등 이력정보와 근내지방도, 도체중 등 도체 등급 정보를 포함하고 있어 생명연구자원으로서 학술적 가치가 높다.
앞으로 한우 유전특성 연구, 개량 효율 검증 및 증대, 유전체 정보 분석 등 연구에 활용될 예정이다.

 

축평원 장승진 원장은 “이번에 기탁한 디엔에이(DNA) 시료는 우리 축산업이 지속 가능한 경쟁력을 유지하는 데 귀중한 자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미래 축산업 발전에 활용할 수 있도록 국립축산과학원에 인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국립축산과학원 박범영 원장은 “축평원과의 협업을 통해 인수받은 자원이 한우산업의 지속가능한 발전과 국제 경쟁력 향상에 활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