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3 (월)

  • 맑음동두천 20.0℃
  • 맑음강릉 23.9℃
  • 맑음서울 19.8℃
  • 구름조금대전 22.9℃
  • 맑음대구 24.6℃
  • 맑음울산 22.2℃
  • 구름조금광주 22.7℃
  • 맑음부산 17.3℃
  • 맑음고창 21.5℃
  • 흐림제주 17.0℃
  • 맑음강화 16.3℃
  • 맑음보은 21.8℃
  • 맑음금산 22.3℃
  • 구름조금강진군 19.3℃
  • 맑음경주시 23.6℃
  • 맑음거제 17.5℃
기상청 제공

“송아지값 본격 하락세 접어들었다”

GS&J 한우동향 전망, 수송아지값 하락 암수 평균 400만원대

URL복사

앞으로 송아지 가격이 본격적으로 하락세에 접어들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민간 농촌경제연구기관인 GS&J는 최근 한우동향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GS&J에 따르면 암송아지 가격은 6월 이후 하향세를 보인 반면 수송아지 가격은 8월까지 상승했으나 9월에는 수송아지 가격도 하락해 암수 평균 400만원으로 낮아졌다. 송아지 생산두수가 전년 동기 대비 증가세를 보이고 있어 앞으로 송아지 가격은 본격적으로 하락세에 접어들 것이라고 진단했다.

 

도매가격과 송아지 가격을 이용해 추정한 송아지 가격 배율이 계절적인 요인에 따라 단기적인 등락은 있으나 작년 8월 이후 하락세에 접어들어 송아지 입식의향은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전망했다.

 

이와 함께 올 1~8월 인공수정액 판매량이 작년 동기보다 11.1% 많았고, 암소 도축률 추세치(12개월 이동평균)는 22% 초반 수준에서 하락하지 않고 있어 번식의향이 좀처럼 식지 않고 있다고 예상했다. 그러나 한우 암소 5세 이상 두수가 작년 동기보다 7% 정도 많고, 4~5세 두수는 10%나 많은 것으로 추정돼 조만간 암소 도태가 늘어나면서 도축률이 상승세로 접어들 것이라고 내다봤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