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19 (금)

  • 흐림동두천 12.6℃
  • 흐림강릉 15.1℃
  • 구름많음서울 12.2℃
  • 구름많음대전 9.9℃
  • 맑음대구 6.9℃
  • 맑음울산 9.2℃
  • 구름조금광주 8.3℃
  • 맑음부산 12.5℃
  • 흐림고창 5.6℃
  • 맑음제주 10.5℃
  • 맑음강화 13.6℃
  • 흐림보은 5.9℃
  • 구름많음금산 4.2℃
  • 맑음강진군 3.9℃
  • 맑음경주시 4.5℃
  • 맑음거제 7.9℃
기상청 제공

예천, 자동화·대량 생산 가능한 ‘초유 은행’ 문열어

URL복사

 

경북 예천군에 전국 최초로 자동화·대량 생산이 가능한 ‘초유 은행’이 문을 열었다.

 

경북도내에서는 경주에 이어 두 번째다. 예천읍 생천리에 문을 연 초유 은행은 연 면적 393㎡, 1층 건물로 수집·해동·저온살균·포장·저장실 등 생산 공간과 대량 생산장비를 갖췄다.

 

또 해썹(HACCP) 인증까지 가능한 저온살균 초유 생산시설로 전국 처음으로 시도되는 모델이다.
예천군은 젖소 분만 뒤 남은 초유를 수거, 위생적이고 안전한 처리 과정을 거쳐 고품질 초유를 한우농가에 공급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 그 결과 ‘2020 농촌진흥청 농촌지도기반조성사업 공모’에 선정되면서 사업비 10억원을 확보해 초유 은행을 설립했다.

 

초유 은행은 앞으로 송아지 설사병 70%, 폐사율 30% 이상 감소를 목표로 1000여 한우농가에 초유를 공급하고, 연간 25억원의 추가 소득을 끌어낼 계획이다.

 

우병국 한우협회 예천군지부장은 “초유를 충분하게 못 먹은 소들이 병치레를 많이 하는데 면역성을 갖는 초유를 빨리 줄 수 있다는 것은 한우 농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