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4 (월)

  • 구름많음동두천 20.3℃
  • 흐림강릉 20.7℃
  • 구름조금서울 22.7℃
  • 흐림대전 23.4℃
  • 구름많음대구 22.9℃
  • 구름조금울산 22.2℃
  • 구름많음광주 22.6℃
  • 구름많음부산 23.4℃
  • 구름많음고창 23.4℃
  • 흐림제주 25.0℃
  • 구름조금강화 20.8℃
  • 구름많음보은 21.2℃
  • 흐림금산 22.1℃
  • 흐림강진군 22.6℃
  • 구름많음경주시 21.9℃
  • 구름많음거제 23.8℃
기상청 제공

경남도, 소 결핵병 검사 강화한다

6개월령 이상 송아지까지 검사 대상 확대

경남도가 소 결핵병 검사를 강화한다.

 

경남도는 생후 12개월 이상의 큰 소를 대상으로 결핵병 검사를 실시했으나, 앞으로 6개월령 이상 송아까지 확대해 그동안 검사의 사각지대를 없앤다고 지난달 28일 밝혔다.
올해 경남도내 가축시장 출하 두수를 보면 3월까지 1만2705두가 거래됐다. 이 중 송아지가 78.5%를 차지했다.

 

그동안 송아지는 만성 소모성 질병인 결핵에 감염되더라도 짧은 시간에 결핵균이 활성화하기 어렵다는 이유로 검사 대상에서 제외됐다. 번식우 농가가 오랜 기간 결핵병 검사에서 제외된 이유이기도 하다.

 

이에 경남도는 진주시·하동군을 시범 지역으로 선정하고 이달 1일부터 가축시장에서 거래하는 송아지 또는 어미 개체의 결핵병 검사를 추진하기로 했다.

관련기사